top of page
  • 작성자 사진Mongolia

신경, 인대, 피부 이식을 받은 뭉흐자르갈



자기소개 해주세요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뭉흐자르갈 (MUNKHJARGAL) 입니다. 22살이고 몽골에서 왔어요.



한국에 오기 전에는 어떤 상태였고, 한국에서는 어떤 치료를 받았나요?

몽골에서 감전사고를 당했어요. 사고로 인해 양손을 다쳤는데, 양쪽 손목에 있는 살이 사고로 인해서 화상을 입었어요. 화상 입은 피부를 제거하는 수술 받았고, 수술 후에는 뼈까지 보이는 상태였어요. 한국에서는 신경과 인대, 피부를 이식하는 수술을 몇 차례 받았어요. 양손 번걸아서 두번씩 수술을 했고 지금은 끝난 상태입니다.



하이메디를 어떻게 알게 되었나요?

몽골에서 수술을 받고 주치의가 ‘몽골에서 치료가 어려울 것 같다. 외국에서 치료를 받는게 어떻겠냐’고 권유했어요. 현지 교수님이 걱정 되었던건 먼지가 많고 상처가 오픈되어 있어서 감염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었고 그 때문에 잘 하는 병원으로 가는게 좋을 것 같다고 말했어요. 하이메디를 알게 된 것은, 주치의 선생님께서 ‘하이메디라는 회사가 있는데 여기를 통해서 병원을 추천받고 하는게 가장 빠를 것 같다. 또, 혼자서 병원을 알아보는 건 한계가 있으니 한번 만나보라’고 권유했어요. 하이메디의 울란바토르 사무소에 방문해서 실제로 만나보니까 직원들이 친절하게 대해줬고 여러 병원을 소개 해줬어요. 한국 의료진과 원격진료도 해보고, 진료방법이나 치료기간 등을 자세하게 설명해줘서 하이메디를 통해 병원을 선택하게 되었어요.



하이메디를 통해 원격진료를 받았다고 들었는데, 어떤 도움이 되었나요?

하이메디 원격진료를 통해서 교수님을 비대면으로 만나서 손 상태 보여줄 수 있었어요. 교수님께서 손 상태를 보고 수술 받으면 지금보다는 좀 나아질 것이라고 했어요. 물건을 쥐는 기능은 살릴 수 있을 것 같다고 해서 신뢰를 가지고 한국에 오게 되었죠. 한국에 가기 전에 하이메디에서 미리 병원에 대한 정보나 장점 또 예상 진료비용등을 알려줘서 도움이 되었어요.




하이메디의 병원 추천 서비스는 어떤 도움이 되었나요?

하이메디가 추천해준 병원에서 수술이 잘 되었어요. 원래, 인대와 신경이 끊어진 상태였어서 손에 감각이 없었어요. 신경이 끊어졌다 연결된 부분이 있어서 물건을 쥐고 드는 힘이 회복 되기까지는 재활치료가 필요하고 시간도 걸리겠지만, 손으로 만지면 감각을 느낄 수 있어요. 차갑다 뜨겁다 이런 감각이 있고, 부드럽다 단단하다라는 느낌을 느낄 수 있게 되어서 좋아요. 앞으로도 운동을 좀 더 하면 지금보다 좋아질 것이라는 믿음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하이메디의 병원 추천 서비스가 만족스러워요.



몽골에서 치료가 어려운 사람들에게 하이메디를 추천하시겠습니까? 그 이유는요?

저는 이미 지인들에게 추천을 많이 하고 있어요. 고향에 있는 친척중에서도 다리 불편한 분이 있어서 하이메디와 연락해서 진료를 받아보라고 하고 있고, 앞으로도 추천을 할 생각이에요. 또한, 하이메디 서비스가 아주 좋았어요. 통역 서비스도 있고, 필요한 것들을 미리 체크해주면서 도와줘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몽골사람들에게 전달해주고 싶은 tip이 있나요?

에이전시와 연락을 많이해서 정보를 충분히 이해한 다음에 오는게 좋을 것 같다고 말해주고 싶어요. 저 같은 경우에는 집안 사정으로 인해 혼자 한국에 오게 되었는데요. 처음에 아무것도 모르고 왔어요. 하지만 도움을 받을 수 있는 것들을 미리 확인해서 문제가 없었어요. 병원 시스템 차이나 이런건 느끼지 못했고 진료비용은 하이메디를 통해서 미리 안내를 받아서 해결 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나와 병원을 연결해주는 사람들과 소통을 최대한 많이 하면 도움 받을 수 있는 것은 도움 받을 수 있으니 걱정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Himedi는 고객들이 한국의 의료 서비스를 편리하게 누릴 수 있도록 돕는 한국의 의료관광 기업입니다. 고객들이 자신만의 아름다움과 건강을 얻을 수 있도록, 최신 기술과 맞춤형 서비스를 갖춘 병원을 추천하고 연결해드립니다. Himedi와 함께 의료관광 여정을 시작해보세요.



Comments


bottom of page